posted by 파란노트 2018.05.13 19:18


비 오는 날의 첫번째 행선지, 합정역으로 가는 길. 

합정 러브상자 가면서 아론광고 보러 녹사평, 이태원을 후다닥 다녀오기로 급 결심..

딱히 나눌만한 굿즈가 없어서 고민하다 라비오뜨 브마 3개(단체 2, 아론1) 에 

앨범, 주전부리, 선스틱 정도로 가져갔다. 브마 헷갈릴까봐 쩨알 마테로 표시해두고ㅋㅋ



단체 브마 2장이랑 앨범 2장 넣고 투명포카들 고민하다가 뉴이스트 단체 사진으로 선택했다.

본격적인 아론 광고투어 시작!!



첫 광고투어이니 만큼 헷갈려서 당황했다. 

1번 출구쪽 러브상자 간 다음 8번 출구쪽으로 가면 되겠다 싶어서 갔는데...

위치 모르고 지나칠 뻔 ^^;; 

화면 바뀌니 앞뒤로 잘생긴 아론이 보이길래 바로 인증샷 남겼다!!



다음 녹사평 2-2 로 이동해서 입틀막...;ㅁ;

너무 잘생긴 거 아닌가요...



그 다음 1~4번 출구쪽 GS 근처 영민우체통으로 바로 향했다.

밤에 잠깐 둘러보고 올 생각으로 간 건데 비밀번호 하나 잘못 봐서 시간이 살짝 지체됐다.

여유롭게 엽서도 남기려고 했으나, 시간 좀 넘어가면 보관함에서 소리가 나서

괜히 마음 조급하게 글을 써버린 게 아쉽다.



남길 게 마땅치가 않아서 라비오뜨 브마에, 선스틱에, 감귤주스.

선스틱은 소장용으로 가지고 있으려다가 내가 가지고 있어도 관리 못 할 것 같아서

필요한 분들 있으면 가져가시길...^^;



마지막 이태원역 2-4.

정말 생일 너무 축하해, 아론!

너무 예쁘고 멋진 사진들로 힐링하고 왔다.


'#1 끄적끄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뉴이스트W 6월 컴백  (0) 2018.06.01
180513 덕후투어 2  (0) 2018.05.13
180512 덕후투어 1  (0) 2018.05.13
피곤해  (0) 2018.05.06
욕심 버리기  (0) 2018.05.02
결과  (0) 2018.04.16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