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파란노트 2018.05.18 09:30


당일 우연찮게 표를 받아 급 보게 된 대학로 연극 텐.

첫 도입부부터 강렬한 인상을 남겨주면서 연극 시작!!

10일이라는 기간동안 서로의 본심을 숨긴 채 만나게 되는 두 남녀의 이야기에요.


과거 옛 연인에게서 상처 받은 이후로

연애나 결혼보다 자신의 미래에 투자하는 게 마음 편한 여자 '혜영'.

자신의 꿈에 한발짝 다가서려는 순간, 아버지의 반대에 부딪히게 됩니다.

그렇게 어떻게든 '반대'를 막기 위해 아버지가 제시한 최후의 제안을 받아들이게 되지요.

그리고 혜영 아버지의 직장에서 일하는 한 남자 '준호'.

매번 운이라곤 따라주질 않는 탓에 번번이 자신이 기획한 프로그램도 좌절...

그러던 중 찾아온 기회 아닌 기회!

준호는 어떻게든 자신의 이름을 걸고 자신만의 프로그램을 성사시키고자 해요.

그러기 위해서 준호는 혜영 아버지의 솔깃한 제안에 넘어가버립니다.


두 남녀가 처음에 자신의 의도를 숨기고선 만나지만

조금씩 서로의 이야기에 집중하면서 새로운 모습을 보게 돼요.

그러면서 서서히 사랑을 깨닫는 그런 연극이었습니다.

극중에서 나온 노래가 기억에 많이 남아서 결국 노래 제목 찾아내 듣고 있어요.

뻔할 수 있는 내용이지만 나름대로 재밌게 보다 왔네요.



티스토리 툴바